[네트워크] OSI 7계층, TCP

OSI 7계층, TCP

OSI 7계층을 알아보고 트랜스포트 계층의 TCP를 알아본다.

OSI 7계층

웹에선 OSI 7계층으로 통신을 한다.
각각의 계층의 이름과 역할은 다음과 같다.

응용 계층 : 애플리케이션의 최상단 계층
프레젠테이션 계층 : 암호화와 압축 등을 담당
세션 계층 : 인증과 체크 담당
전송(트랜스포트) 계층 : TCP/UDP 생성
네트워크 계층 : IP 주소 탐색
데이터링크 계층 : MAC 주소 탐색
물리 계층 : 물리적인 경로

통신은 응용 계층으로부터 시작하여 나머지 계층들을 지나며 이루어진다.
응용 계층에서 프레젠테이션으로 정보가 내려가면, 프레젠테이션에선 그 정보에 대한 암호화와 압축 등을 담당하고 세션 계층으로 보낸다.
전송(트랜스포트) 계층에선 전송 프로토콜을 이용해 현재 전송 계층에 온 패킷들이 유효한지를 확인한다.
이때 전송 프로토콜로는 TCP(Transmission Control Protocol, UDP(user datagram protocol) 방식이 존재한다.
네트워크 계층에서는 IP 주소를 탐색해서 목적지로 이동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데이터링크 계층에선 한 IP를 공유하는 네트워크 기기의 공유 번호인 MAC 주소의 탐색을 도와준다.
마지막으로 물리 계층을 통해 전송하고자 하는 곳의 물리 계층으로 이동한다.
목적지에선 다시 반대로 물리 -> 데이터링크 -> 네트워크 -> 전송 -> 세션 -> 프레젠테이션 -> 응용 계층 순으로 순회한다.

TCP / UDP

TCP와 UDP 둘 다 전송 계층에서 사용되는 전송 프로토콜이다.
TCP의 경우엔 상대 측에 통신을 한 뒤 수신이 잘 되었는지 ACK 제어정보로 확인을 하며 통신을 하게 된다.
통신 확인에 대한 응답이 와야 다음 통신으로 진행되므로, TCP는 UDP보다 속도는 느리지만 안전성을 보장한다.
UDP의 경우엔 TCP처럼 통신 확인에 대한 응답을 기다리지 않고 일방적으로 통신을 하게 된다.
TCP보단 속도가 빠르지만 데이터의 누락, 유실 등 안정성은 TCP보다 낮다.
사람이 인지할 수 있는 전화 통화, 동영상 재생 등은 UDP 프로토콜을 이용하고, 웹의 경우엔 TCP 프로토콜을 이용한다.

  • TCP

1


  • UDP

2